Sep 16 ,22 - Page 13

이민법 / 상법 / 사고상해

194-02 Northern Blvd . Suite 201 , Flushing , NY 11358
제1733호 www . gomijunews . com 뉴욕-워싱턴 동시발행 대표전화 : ( 703 ) 865-4901 MijunewsNY @ gmail . com 2022년 9월 16일 - 9월 22일 Section-B

신용 점수는 금융 세계의 ' 시민권 '

주식 투자는 이미 AI 주도

모두에게 공평한 시민권은 아냐 신용 점수 산정 모델 너무 오래돼

< 홍성호 기자 >
신용 점수는 금융 시대를 살아가기 위해서 는 있어야 하는 신분증과 같다 . 그러나 이 신분증이 모두에게 공평하고 같 은 등급으로 간주되지 않는 데에서 문제가 발생한다 . 이민자가 성장하는 비즈니스 사업을 위해 장비를 구입하거나 임대해야 할 때 이 시스 템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다 . 괜찮은 돈을 벌고 있고 집과 기타 생활비를 아무 어려움 없이 지불하고 있다하더라도 금융 세계에서 는 통하지 않는다 . 신용 기록이 없었기 때문에 비즈니스 확장 기회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은 제한적이고 비 싸고 위험해 보이는 높은 이자율이 수반되 는 대부업체에 발을 디뎌야 한다 . 신용 점수 가 없으면 꼼짝하지 못하고 가진 돈을 까먹 어야 한다 . 신용 보고 회사가 이민자 개인의 재정 상황 을 알았다면 돈과 관련해 움직이는 모든 것 이 제대로 작동할 수 있다 . 그러나 신용 점수
평가 기관은 이를 알 수가 없고 관심도 없다 .
구시대의 신용 점수 계산 방식 2013 년 9 월 몇몇 의원들은 이민자와 신용 점수가 없는 수천만 명의 상황을 정리해 신 용 신용 보고 기관에 전달했다 . 신용 점수 산정 모델의 개편 내지 시대에 맞 는 추세로 바꿀 것을 제안한 것이다 . 휴대폰 요금 , 공과금 그리고 개인 집주인에 게 지불하는 임대료를 제 때 내는 청구서가 반영되어 한다는 것이 핵심 제안이다 . 이런 긍정적인 신용 활동은 어디에도 보고 되지 않지만 , 스스로 지불을 놓치지 않고 제 때 납부하는 것은 무엇보다 소중한 신용 그 자체다 . 많은 저소득층과 흑인과 라틴계 그리고 이 민자가 하는 일에 본질적으로 잘못된 것은 없다 . 단순히 고객 신용 평가 회사가 소비자 신용 점수를 개발하고 홍보할 때 염두에 두 었던 종류의 고객이 아니었을 뿐이다 . 그 결 과 신용에 접근해야 하는 수백만 명의 다양
한 사람들이 신용 점수가 없고 은행으로부터 신용을 얻지 못하고 있다 .
신용 점수의 탄생 1970 년 연방법은 당시에 일반적이었던 편 파적 성향이 아니라 냉정하고 확실한 사실 에 기반해 신용 결정을 안내할 것을 금융 기 관에 요구했다 . 이는 신용 등급 상승으로 이어졌고 신용 점 수가 개발된 계기가 되었다 . 신용 점수 산정 모델을 만든 사람 중 한 명 인 윌리엄 페어 ( William Fair ) 는 1979 년 의 회에서 누가 신용을 받을 자격이 있고 누가 채무 불이행 위험이 높은 지 파악하기 위해 불가지론적으로 정보를 사용하는 것이 본질 적으로 공정하다고 증언했다 . 페어 ( Fair ) 는 인종 , 성별 또는 기타 사회 적 범주를 신용 가치를 평가하는 데 사용하 는 것을 금지하는 의회에 반대했다 . 그는 이 런 요소가 어떤 방식으로 든 의미가 있고 그 래서 꼭 사용해야 한다고 판단했다 .
대중의 우려가 신용 기회가 분배되는 방식 에 관한 것이라면 데이터의 잘못이 아니라 고 말했다 . 이런 그의 증언을 토대로 볼 때 인종과 성 별에 따라 차등적인 신용 점수가 필요하다 고 보는 차별주의자라는 것을 알 수 있다 . 이 런 생각이 신용 점수 산정 모델에 반영되어 있다 . 오히려 공정성을 결정하는 것은 입법자의 책임이라고 못박았다 . 청문회에서 상원의원 들에게 공정성을 결정하는 것은 의원의 특 권 , 의무 , 책임이지 자신의 일이 아니라며 법 을 준수하고 고객에게 정확히 그 방식으로 작동되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. 신용 점수 시스템을 개발한 페어와 이사악 ( William Fair Earl Isaac ) 은 오늘날 파이 코 ( FICO ) 점수로 브랜드가 되어 300 에서 시작해 최대 850 까지 산정하는 모델을 공동 으로 만들었다 .
▶2 면에 계속
생활상식
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 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